모더나 이어 화이자, 95% 면역효과 확신 발표...보급 청신호

설은주 기자 / 기사승인 : 2020-11-19 11:23:29
  • -
  • +
  • 인쇄
긴급사용 신청 계획 밝혀...화이자 임상시험 최종 결과 나와

화이자 CEO "코로나 종식여정 중요한 발걸음"

"65세 이상 고령층도 예방효과 94% 넘겨…심각한 부작용 없어"

▲미국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공동 개발중인 코로나19 백신. [출처=화이자]

 

화이자 백신 공동개발자 우구르 사힌은 자신있게 "코로나19 팬데믹 끝낼 수 있다"고 말했다. 사힌은 지난 12(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과 인터뷰에서 "현재 개발 중인 백신으로 코로나19를 끝낼 수 있는지 묻는다면 내 대답은 예스(Yes)"라고 말했다.

 

그 자신감이 95% 효과 입증이라는 결과로 나타났다.

 

미국 제약업체인 화이자가 독일 바이오엔테크와 공동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면역 효과가 95%라는 최종 결과가 나왔다.

 

AFP통신과 로이터통신, CNN방송 등은 18(현지시간) 화이자 코로나19 백신에 대한 3상 임상시험에 대한 최종 결과라며 이같이 보도했다.

 

CNN에 따르면 화이자는 3상 시험 참가자 가운데 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 170명을 분석한 결과, 백신을 처방받고도 코로나19에 걸린 경우는 8명에 그쳤다고 밝혔다나머지 162명은 가짜 약(플라시보)을 처방받은 환자였다.

 

중증 환자 10명 중에서도 9명은 플라시보를 투여한 실험군이었고, 1명만 백신을 맞은 임상시험 참가자였다.

 

앨버트 불라 화이자 최고경영자(CEO)"이번 연구 결과는 재앙적인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을 종식시키는데 기여할 백신을 개발하기 위한 역사적인 8개월간 여정에서 중요한 발걸음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중요한 것은 화이자가 이번에 개발한 백신이 심각한 부작용을 보이지 않았다고 설명한 점이다. 모든 약은 부작용이 따르지만 가용 약품은 이들 부작용을 최소화한 것이다.

 

가장 일반적인 부작용은 피로로 임상시험 참가자의 3.7%2차 백신 투여 후 이런 증상을 보고했다. 두통 증상을 보인 참가자는 2%였다.

 

화이자는 바이오엔테크와 발표한 공동성명에서 "예방효과는 연령과 인종, 민족적 분포 지도상 일관성을 보였다"며 "65세 이상 고령층의 경우도 예방효과가 94%를 넘었다"고 설명했다.

 

▲출처=연합뉴스

 

CNN, 백신 안전성 검증에 이정표 세웠다고 보도

 

CNN은 화이자의 백신이 안전 문제에 있어 이정표를 세웠다고 보도했다.

 

예일대 면역학자인 아키코 이와사키는 뉴욕타임스(NYT)"매우 놀라운 결과"라면서 65세 이상 고령층에서도 뛰어난 효과를 보였다는 점을 언급하면서 "정말로 주목할 만한 성과"라고 말했다.

 

화이자는 수일 내에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긴급 사용 신청을 할 예정이다.

 

화이자의 이번 결과 발표는 3상 임상시험 참가자 94명을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예방률이 90%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지난 9일 중간결과 발표가 있은지 9일 만에 이뤄진 것이다.

 

화이자의 중간결과 발표로부터 일주일 뒤인 지난 16일에는 미 제약회사 모더나가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 후보의 예방률이 94.5%라는 중간결과가 나온 바 있다.

 

화이자의 이번 최종 결과 발표는 모더나 발표가 있은지 이틀 만에 이뤄진 것이다.

 

방역 전문가들은 모더나에 이어 화이자의 백신 예방률도 95%에 달하는 것으로 잇따라 나오면서 광범위한 백신 보급이 가능할 것이라는 기대를 높이고 있다.

 

앞서 모더나 백신은 화이자-바이오엔테크와 마찬가지로 신기술인 '메신저 리보핵산'(mRNA·전령RNA) 방식으로 개발됐으나,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과 달리 일반 냉장고에서도 보관할 수 있어 훨씬 더 보급이 쉬울 것이라는 보도가 나온 바 있다.

 

화이자는 FDA의 긴급사용 승인을 받으면 올해 안에 최대 5000만회 투여분을 공급할 수 있고, 내년 말까지 13억회 투여분을 추가로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내 방역 당국도 이를 확인한 후 모더니와 화이자측과 연결선을 찾는 모습이다. 국내에선 아직 백신 개발 성공 기사는 없었다. 방역 당국은 최소 3000만 회분의 백신을 확보하겠다고 했는데 결과는 미지수이다. 국민들의 불안은 여전히 계속되고 있는 셈이다.

 

 

[저작권자ⓒ 데일리 이코노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